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2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41 명
격리해제
10446 명
사망
272 명
검사진행
28922 명
22.5℃
튼구름
미세먼지 18

[코로나19] 코오롱그룹, 전국 사업장서 ‘헌혈 캠페인’ 진행

  • [데일리안] 입력 2020.04.08 14:40
  • 수정 2020.04.08 14:41
  • 이홍석 기자 (redstone@dailian.co.kr)

23일까지 전국 7개 사업장 임직원 대상 순차적으로 진행

헌혈 급감 위기 극복 차원...'체온 나누기'

코오롱그룹 임직원들이 8일 서울 마곡 코오롱 원앤온리(One&Only)타워에서 헌혈하고 있다.ⓒ코오롱그룹코오롱그룹 임직원들이 8일 서울 마곡 코오롱 원앤온리(One&Only)타워에서 헌혈하고 있다.ⓒ코오롱그룹

코오롱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지원하기 위해 임직원 헌혈 캠페인에 나섰다.


8일 코오롱그룹에 따르면 이번 헌혈 캠페인은 지난달 31일 경북 구미 사업장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서울 마곡 코오롱 원앤온리(One&Only)타워와 경기도 과천, 서울 강남, 인천 송도 등 전국 7개 사업장에서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코오롱 사회봉사단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헌혈자가 급감하고 수혈을 위한 혈액이 부족하자 헌혈에 동참하기로 했다.


코오롱 임직원들은 지난 2013년부터 혈액 수급이 불안정한 여름과 겨울 두 차례씩 꾸준히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올해 초까지 총 5000여장의 헌혈증을 기증했다. 임직원이 기부한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해 소아암을 앓는 환아들을 위해 쓰인다.


이번 헌혈은 코로나19에 따른 주변 이웃들의 어려움을 돕고자 지난달부터 전사적으로 진행 중인 ‘더하고 곱하고 나누기’ 캠페인의 연장선상에 있다.


코오롱은 임직원 기부금으로 저소득층 아이들에 마스크를 선물한 ‘마음 더하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생활가이드 ‘슬기로움 곱하기’, 주변 소상공인을 홍보하는 희망상점 ‘12,438개 손길 곱하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어 헌혈 참여로 ‘체온 나누기’에 나선 것이다.


코오롱그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그룹의 고유 역량을 활용해 대외 기부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쳤다.


경북 문경 서울대병원 인재원에 24병상 규모의 모듈형 음압병실 건립을 무상으로 지원한 것을 비롯해 마스크용 핵심 부자재인 멜트 브라운(MB·Melt Blown)필터 무상 제공,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온누리상품권 기부, 의료진을 위한 의류와 건강보조식품 제공 등 코로나19 사태에 반드시 필요한 시설과 물품을 지원해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