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5 00시 기준
확진환자
25836 명
격리해제
23869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684 명
17.7℃
맑음
미세먼지 30

LH,‘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통해 현장중심 제도개선 착수

  • [데일리안] 입력 2019.09.17 09:37
  • 수정 2019.09.17 09:39
  • 권이상 기자

전국 15개 건설현장 공사감독‧시공업체와의 간담회 통해 개선과제 23건 발굴

능동적 제도개선 발굴 통해 현장맞춤 기술지원 강화 및 상생협력 실현

LH CI. ⓒLHLH CI. ⓒLH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변창흠)는 불합리한 건설기준을 능동적으로 발굴‧개선해 현장 맞춤형 기술지원을 강화하는 등 기술혁신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를 개최하고 이를 통해 현장중심 제도개선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공사감독, 시공업체 등 내‧외부 고객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건설공사 기술기준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조사‧개선하는 것을 목적으로 시행됐다.

이를 위해 LH는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공사규모 및 사업형태별로 다양한 현장을 선정(전국 8개 지역본부, 15개 현장) 및 개별 방문해 공사감독과 시공업체 등을 대상으로 제도개선을 위한 인터뷰‧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 결과 원가‧설계‧시공기준 등 현장에서 제시한 다양한 의견 중 총 23건의 개선과제를 선정했으며, 해당 과제들은 현장의 시급성 등을 감안해 단계적(단기, 중기)으로 개선에 착수할 예정이다.

주요 선정과제로는 ▲건설근로자용 주차장 설치기준 개선 ▲단지 내 공사용 차량 통행에 따른 포장설계 개선 ▲공사손해보험비용 반영대상 완화 ▲가설시설물 운영기준 마련 ▲구조물 터파기 여유폭 개선 등이 있다.

한편 LH는 지난해에도 이같은 현장 간담회를 통해 13건의 개선과제를 선정하고 이 중 11건을 개선 완료(2건 진행중)한 바 있으며, 현장중심 업무지원 강화를 위해 이번 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를 정례화(연 1회)할 계획이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 정례화 등 지속적인 현장 의견청취 및 제도개선 노력을 통해 기술기준 개선 및 건설업계와의 상생협력 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