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13.5℃
박무
미세먼지 31

남자 프로농구, 차기 시즌 샐러리캡 25억원 동결

  • [데일리안] 입력 2020.04.06 21:45
  • 수정 2020.04.06 21:58
  • 김평호 기자 (kimrard16@dailian.co.kr)

FA 협상은 5월 1일부터 시작

2019-2020시즌 정규경기 시상은 4월 20일 진행

프로농구 FA 협상이 5월 1일부터 시작한다.(자료사진)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프로농구 FA 협상이 5월 1일부터 시작한다.(자료사진)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남자 프로농구의 2020-2021시즌 팀당 연봉총액 상한(샐러리캡)이 지난 시즌과 같은 25억 원으로 동결됐다.


KBL은 6일 오후 4시 KBL 센터에서 제 25기 제 6차 이사회를 개최해 2020 FA 일정 및 2020-2021시즌 샐러리캡 등에 대해 논의했다.


KBL은 2020년 FA와 관련해 4월 27일 FA 대상 선수가 공시되고 5월 1일부터 15일까지 FA자율협상이 진행된다.


동기간 계약이 미 체결된 선수는 영입의향서를 5월 16일부터 18일까지 제출 받게 되며 원 소속 구단 재협상은 5월 19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된다.


단, 영입의향서에 의한 경합 시 종전 10% 내에서 선수가 선택했던 제한을 없애고 선수가 결정하는 것으로 정했다.


2020-2021시즌 샐러리캡은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경제 상황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2019-2020시즌과 동일한 25억원(연봉 : 20억 / 인센티브 : 5억)으로 확정했다.


또한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된 KBL D-리그는 정규경기 종료 기준(2/24, 월)으로 1위 국군체육부대 상무, 2위 창원 LG, 3위 전주 KCC, 4위 울산 현대모비스로 순위를 정했다.


한편, 2019-2020시즌 정규경기 주요 부문(MVP, 감독상, 베스트 5 등) 시상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정책에 부응해 별도 행사를 개최하지 않고 4월 20일 KBL센터(5층 교육장 / 개최 시간 별도 안내 예정)에서 수상자를 초청해 시상하는 것으로 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