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2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41 명
격리해제
10446 명
사망
272 명
검사진행
28922 명
21.2℃
온흐림
미세먼지 24

'보험업계 장수 CEO' 차남규 한화생명 부회장 용퇴

  • [데일리안] 입력 2019.12.03 08:29
  • 수정 2019.12.03 08:37
  • 부광우 기자

8년 10개월여 만에 대표서 물러나…여승주 사장 체제로 전환

8년 10개월여 만에 대표서 물러나…여승주 사장 체제로 전환

차남규 전 한화생명 부회장.ⓒ한화생명차남규 전 한화생명 부회장.ⓒ한화생명

국내 보험업계의 대표적인 장수 최고경영자인 차남규 한화생명 부회장이 일선에서 물러났다. 한화생명의 대표이사에 오른 지 8년 10개월여 만이다.

3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전날 한화생명은 기존 차 부회장·여승주 사장 각자 대표 체제에서 여 사장 대표 체제로 변경됐다고 공시했다.

차 부회장은 세대교체를 통한 새로운 경영환경을 조성하겠다는 의미에서 지난 달 말 용퇴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보험 환경이 급박하게 변화하고 있고, 새 국제회계기준 등 신제도 도입이 다가오면서 경영환경도 새롭게 조성돼야 한다는 판단으로 풀이된다.

차 부회장은 1979년 한화기계로 입사해 2002년 한화그룹이 구 대한생명을 인수할 당시 지원부문 총괄전무를 맡으며 한화생명의 역사를 써왔다.

차 부회장이 2011년 대표이사 사장에 오른 이후 한화생명은 자산 100조원을 돌파하며 생명보험사 2위로 올라섰다. 이 같은 성장을 인정받으며 2017년 11월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