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19.8℃
박무
미세먼지 30

[13호 태풍 링링] 전국 영향권 들다… 오후 3시 수도권 강타

  • [데일리안] 입력 2019.09.07 10:19
  • 수정 2019.09.07 10:24
  • 스팟뉴스팀
토요일인 7일은 전국이 초강력 태풍인 제13호 토요일인 7일은 전국이 초강력 태풍인 제13호 '링링'의 본격적인 영향권에 들겠다.(자료사진)ⓒ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토요일인 7일은 전국이 초강력 태풍인 제13호 '링링'의 본격적인 영향권에 들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께 제주도 서귀포 150㎞ 근처까지 접근하고, 오전 9시에는 전남 목포 북서쪽 140㎞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후 3시께는 서울 서쪽 110㎞ 해상을 지나면서 수도권을 직접 타격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의 영향으로 오는 8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서해안을 중심으로 순간 풍속이 최대 시속 145∼180㎞(초속 40∼50m)에 이르는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

그 밖의 내륙 지역에서도 90∼125㎞(초속 25∼35m)로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2∼7m, 동해 앞바다에서 1∼4m로 예보됐다. 먼바다에서는 서해 3∼10m, 남해 4∼10m, 동해 1∼5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예상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